2021 경북식품박람회 :: 경북식품트렌드 요있소!

2021 경북식품박람회

HOME > >

[2018. 09. 17 매일신문] '경북, 음식문화의 삶을 말하다'. 경북음식문화페어 2018 18일부터 열려

페이지 정보

본문

'경북, 음식문화의 삶을 말하다'. 

경북음식문화페어 2018 18일부터 열려

경북대표음식 전시, 체험, 비즈니스관 운영, 부대행사 장 마련

경북대표음식 전시, 체험, 비즈니스관 운영, 부대행사 장 마련

'경북음식문화페어 2018'이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경산시 경산실내체육관에서 열린다.

경북음식문화페어 2018은 경상북도에서 경북의 대표음식의 맛과 멋을 널리 홍보해 관광자원 연계 상품화와 우수 식품제조 가공식품에 대한 판매와 홍보의 장을 마련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올해 11회째 행사이다.

경북음식문화페어 2018이 '경북,움식문화의 삶을 말하다'라는 주제로 18~21일 경산실내체육관에서 열린다.사진은 지난해 행사 모습. 경산시 제공경북음식문화페어 2018이 '경북,움식문화의 삶을 말하다'라는 주제로 18~21일 경산실내체육관에서 열린다.사진은 지난해 행사 모습. 경산시 제공

올해는 '경북, 음식문화의 삶을 말하다'라는 주제로 공식행사와 함께 전시관, 정보관, 식품비즈니스관(100여개 부스), 전통주 칵테일 경연대회, 문화공연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마련됐다. 특히 야간에도 개장한다.

전시관에서는 종가 불천위제사 상차림과 경북의 다양한 술, 경북 23개 시군의 대표음식과 스토리 밥상 전시로 경북의 전통음식을 소개한다. 또 경북 도내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가 운영하는 체험관은 다양한 체험과 전시로 어린이들과 학부모들의 다채로운 볼거리를 제공한다.

또한 정보관에서는 관람객들에게 안전한 식품 소비를 위한 지식정보와 경북 맛 지도를 설치해 경북의 으뜸음식점을 소개한다.

가장 큰 규모의 비즈니스관에서는 23개 시'군별로 우수 식품제조업의 식품과 농산물을 100여 개의 부스에 전시해 보는 재미와 함께 착한 가격에 구매도 할 수 있다.

이 밖에도 종가음식 시연회와 송편 만들기 체험행사, 경북 전통주를 활용한 전통주 칵테일 경연대회, 푸드트럭 페스티벌로 방문객들의 눈과 입을 즐겁게 만든 다양한 이벤트가 함께 진행된다.

특히 축제기간 시간대 별로 진행될 시 군 시식회에서는 경산의 대추인절미와 포항의 물회 등 경북의 대표요리를 맛 볼 수 있다.


[기사원문] http://news.imaeil.com/Society/2018091708383575623